[강원도강릉시] 생활권 도시숲 조성 > 환경

본문 바로가기

환경

환경

[강원도강릉시] 생활권 도시숲 조성 입력 22-04-18 10:24

쾌적한 생활환경 제공, 안락한 휴식공간 조성

강릉시는 도시화의 영향으로 생활권 녹지 공간이 부족하고, 기후변화 등에 따른 도시숲의 기능이 부각 됨에 따라 생활권 도시숲을 조성한다.
 

인구밀집지역의 도시숲은 부족한 실정으로 사업비는 2억여 원으로 회산동, 교동, 포남동 아파트 단지 일대 5월 초 조성을 목표로 도시숲 조성에 착수하였다.

 

회산동 197-7일원 시유지 유휴공간에 산책로 정비 및 등의자 설치, 나무은행 수목을 활용한 교목 및 관목류 4,096주 식재 등으로 주민들에게 여가시간 산책 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조성하며,
 

교동 1755일원에는 수목식재(교목 1종 13주, 관목 8종 973본, 초화류 8종 1,081본) 및 옥외용 벤치와 테이블 등의 설치로 유휴공간을 정비하여 공동체 정원 조성 후 주민들이 직접 유지·관리를 통해 공동체문화를 확산할 수 있도록 운영방침이다.
 

또한, 딱딱한 도시의 가로변에 녹지를 조성하여 도시환경에 활력 부여하고 가로경관을 연출하고자 포남동 강변북길에 장미길 1.3㎞ 조성한다.
 

강릉시 관계자는“지속적으로 생활권 도시숲 조성사업을 시행하여 미세먼지 저감 등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탄소흡수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권혁경 기자 Copyright ⓒ 한국환경경찰신문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